답답했던 일이 잘 해결되나 싶었는데

다시 꼬여버렸다

모든 것은 내 잘못

너무 내 자존심만 내세웠다

내 마음을 알아주기만을 바랬다

상대방의 마음을 먼저 헤아릴 필요가 있었는데

난 왜 모든 일이 다 끝난 후에 그 사실을 알았을까

이렇게 금방 반성할 일을 왜 벌인걸까

바보도 이런 바보는 없을거다

정말 미안하다


'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르겠어요  (0) 2016.02.04
남자란  (1) 2016.02.04
바보  (0) 2016.02.03
인터넷 설치  (2) 2015.12.19
  (1) 2015.12.18
만사가 귀찮다  (0) 2015.11.1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