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 전 집으로 오는 길


열차가 가득가득 문이 안닫힐 정도로 막 밀고 타길래


낼름 그린권을 구입 해 버렸다



평일이라 770엔이였던가



그린샤는 앉아갈 수 있겠지- 라는 마음에 그린권을 끊고 그린샤에 올라탔으나


이게 뭐임


가득 참




저는 호구처럼 770엔 내고 서서 왔습니다




'L'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50227  (1) 2015.02.27
눈 오는날의 후지큐 하이랜드  (0) 2015.02.16
콜록콜록  (0) 2015.02.16
새 침대가 왔어요  (3) 2015.02.14
아 피곤피곤  (0) 2015.02.11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