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 이용 한 JL093

도쿄/하네다 - 서울/김포 탑승기



집에서 하네다공항까지는 '게이'큐 (ㅈㅅ 실제로는 Keikyu,京急)

저렴한 가격에 빠른 속도로 모셔다 줌


집 앞이 보통만 정차하는 그냥 그런 쩌리역이라 ㅠㅠ

보통타고 요코하마가서 쾌특타고 케이큐카마타, 다시 쾌특타고 하네다

또는 보통타고 히노데쵸 가서 AP급행 타고 하네다


이번엔 보통+쾌특2 루트를 이용



케이큐카마타!

토큐가 카마타-케이큐카마타 연장하려고 하는 것 같던데... 지자체라던가 그런데서 전혀 무관심인 듯


여튼 하네다공항행 쾌특을 타고 하네다로 이동



사진 찍는 걸 잊었는데, 하네다 JAL 카운터는 의외로 되게 작음


웹체크인 두개, 이코노미 두개, 비즈니스 두개, JGC 두개, 퍼스트 두개... 였나? 하여튼 거의 두개씩만 있다고 보면 됨


가뜩이나 체크인 카운터가 적은데, 이코노미쪽에 줄 서있길래 낼름 비즈니스쪽으로 갔음.



아니 양민주제에 무슨 비즈니스 카운터냐구요?


JAL CLUB EST 회원임 ^^ 2021년 5월까지는 비즈니스클래스 체크인 카운터 이용 가능 헤헷.




여튼 체크인 완료



근데 예정보다 너-무 일찍 왔음


그래서 전망데크 ㄱㄱ



그냥 그럼


국제선쪽은 볼 게 없음



그래서 아무 생각없이 에어사이드로 들어옴


에어사이드도 참 할거 없는 공항이네요


하여튼 요 놈을 타고 갑니다



탑승시간까지 기다리고 있는 데, 어떤 여자분이 다가오셔서는 일본어로 말을 거심


손에 들고 있던 여권을 보더니 한국분이시냐고


ㅇㅇㅋ


국토교통성에서 나왔는데 앙케이트 조사에 협력좀 해 달라며


ㅇㅇㅋ 얼마든지

근데 국토교통성이라니. 직원인지 알바인지 몰라도 부럽다



근데 왜 공항이용에 관한 앙케이트에서 연수입을 묻죠?????????????????



앙케이트 끝나니 탑승시간이라 탐


옆에 있던 저 놈은 어디 가는건지 나도 모름




여기부터 QX10 단독으로 찍은거라 각도가 다 이상함

양해바람 ㅇㅇ


AVOD 는 흔한 그 것


운항정보랑 음악이랑 멀티태스킹 됨




한일노선은 항상 그렇 듯 도시락



메뉴도 그냥... 뭐 그러려니 함



일항으로 완전히 갈아타려 했는데 요금이나 기내식, 서비스 같은거 생각하면 한일노선은 대한항공 계속 이용해야 되나 싶기도...




탑승기라 쓰고 탑승을 한 건지 -ㅅ- 비행기 사진보다 쓸데없는 사진이 더 많은 항상 그렇고 그런 탑승기였음


얼릉 토요일이 와야 집으로 돌아갈텐데



한국은 뭔가 불편함 :@

'T > Air' 카테고리의 다른 글

KE002 NRT > ICN / KE759 PUS > KIX 탑승후기  (6) 2014.11.09
머한항공 수기 컬렉션  (6) 2014.10.20
KE001 ICN - NRT 탑승기  (1) 2014.08.30
OZ102 ICN to NRT 탑승기  (0) 2014.06.17
OZ101 NRT to ICN + KE1405 ICN to PUS 탑승기  (0) 2014.06.16

자세한 탑승기는 같은 날 같은 편에 탑승한


http://katamari113.com/333


여기를 참조




일단 나리타로 감


Suica & N'EX 가 폐지되어서, 편도는 리무진버스를 이용 함.

만 25세 이하 또는 만 65세 이상은 2,000엔에 편도이용 가능.



나리타에 도착해서 체크인 함.


체크인 하면서 대한항공 내항기 e-ticket 을 보여주며, 수하물도 부산까지 체크인 해 주세여~ 했더니

"고객님 인천-부산은 국내선이라 인천에 내리셔서 짐 찾은 다음 대한항공 카운터 가서 다시 부치셔야 됩니다"


아니 이게 무슨 그지깽깽이같은 소리임 ㅡㅡ


"저기요, 그거 단순 국내선 아니고 환승전용 내항기거든요? 짐 인천까지만 보내고 인천에서 입국해서 짐 찾으면 내항기 못타는데, 대체편 마련 해 주실건가요?" 라며 따졌더니 그제서야 어딘가에 전화해서 KE1405 인데 연결 가능하냐고 물어봄 :@


하긴 NRT-ICN-PUS 라는 병신같은 루트를 이용하는 사람이 없으니 모를만도...하긴 한데 이건 너무함 :@



아 차라리 인천까지 부치고 입국 한 다음에 아시아나에 항의 해 볼 걸 그랬나 (...)



하여튼 부산까지 한방에 짐 보내버림



'ㅅㅅㅅ'님 께서는 이게 어디인지 아실 듯 한데요 ㅇㅇㅋ


하여튼 저기 OZ101 보임



우왕우왕 380!


처음 380 타봄 /ㅁ/



어퍼덱으로 예약해서 위로 올라 감 ㅇㅇㅋ



브릿지 세개 ㄷㄷ




멀티터치되는 AVOD


화면도 큼직큼직해서 좋음



창문이 당연히 저 위치인줄 알았는데 안쪽으로 한겹 더 있어서 당황



이런 리모컨 처음 봄



정독함



어퍼덱 창가 좋은게 수납공간이 따로 있음


근데 83A 옆에 있는 저 캐비넷은... 잘 안열림 ㅡㅡ 안열려서 오늘 몇번을 당황했는지




대충 이러함



뗏목 수 보소 ㄷㄷ



이륙하러 활주로 찾아 감

저 멀리 보이는 하늘색 KE

그 옆은 DL



이륙 후 한바퀴 빙 돌아서



九十九里浜 가 제대로 보이는 곳을 지남



나리타도 밑에 보임



난 이 맵 반대일세


대한항공 맵이 조으다



그래도 밥은 믿고 먹는 아시아나



밥 맛있었음 ㅇㅇㅋ


개콘보고 있었는데 승무원이 일본어로 뭐 마실거냐 묻길래 아무 생각없이 일본어로 답함


근데 생각 해 보니 둘 다 한국인이잖아 :@



밥먹고 면세품 예약주문하고 결제하고 멍때리다보니 도착함


환승 보안검색 통과하고 스타벅스에서 커피한잔 사서 쳐묵쳐묵하고



그리고 댄공 환승카운터 가서 체크인 함


43열인가 44열 있다길래 더 앞자리 없냐니까 28열 있긴 한데 가운데 끼인자리라고...


닥치고 달라고 함 ㅇㅇㅋ



탑승하고 나니 양쪽으로 엘리트플러스들이라 인사하러 오는데 내가 넙죽 인사받음 ㅇㅇㅋ



그리고 국내선 구간은 음료 받아먹는것도 잊어버리고 이륙하자마자 착륙할때까지 꿀잠



입국심사하고 짐 찾으러 나갔는데



댄공 형광색 프레스티지 택 달린것들이 제일 먼저 나오고, 그 다음 하늘색 엘리트 택 달린것들 나오고

중간중간에 스팀항공사들 Priority 나오고


그 다음 스얼 다이아 > 골드 순서대로 나오고 아무것도 아닌 내 짐이 나왔음 /ㅁ/



짐 찾았으니 탑승기는 끝임 ㅃㅃ

'T > Air' 카테고리의 다른 글

KE001 ICN - NRT 탑승기  (1) 2014.08.30
OZ102 ICN to NRT 탑승기  (0) 2014.06.17
OZ8334 KPO to GMP 탑승기  (2) 2014.03.24
RAC743/RAC744 ISG > OGN > ISG 탑승기  (0) 2014.03.19
JL793 HNL to NGO 탑승기  (4) 2014.03.18



같은 날짜로 인천출도착은 2,055,000원인데

나리타출도착은 156,180엔 (1,572,373원 - 2014.05.14 17:54 외환은행 기준환율)


대략 50만원 정도 저렴함 ㄷㄷ



K클이라 마일리지 100% 적립 굳굳

'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말도 안되는 그지같은 가격  (2) 2014.05.22
티스토리 초대장 나눔  (30) 2014.05.21
소프트뱅크 광고의 현실 (?)  (2) 2014.05.02
Philips DS1155  (0) 2014.05.02
티스토리 초대장 나눔  (22) 2014.04.29

아시아나항공 8334편

포항 > 서울/김포 탑승기


국내선이라 짱짱 짧음



포항 시외버스터미널보다 더 작은 포항공항 도착



체크인!

짐이 21.6kg 인데 별 말 없이 그냥 위탁수하물로 보낼 수 있었음

(아시아나 국내선은 4월 1일까지 15kg 제한)


좌석도 먼저 비상구석으로 드릴까요? 라길래 ㅇㅇㅋ 하고 낼름 받음.



2층으로 슬쩍 올라옴


출발시간 30분 전 까지는 에어사이드로 들어가지도 못함 :@



브릿지는 3,4번 게이트에만 설치되어 있는 듯



짱짱넓음



짱짱많이많이넓음



비상시에 문 여는법 미리 숙지하고 쳐 잠



일어나니 김포임 -ㅅ-



아... 이거 들고 종로까지 들어오느라 미추어버리는줄.



큰건 서울역가서 미리 체크인하면서 보내야겠어요

이거 들고 다시 인천공항 갈 자신이 없네요 헤헷.

'T > Air' 카테고리의 다른 글

OZ102 ICN to NRT 탑승기  (0) 2014.06.17
OZ101 NRT to ICN + KE1405 ICN to PUS 탑승기  (0) 2014.06.16
RAC743/RAC744 ISG > OGN > ISG 탑승기  (0) 2014.03.19
JL793 HNL to NGO 탑승기  (4) 2014.03.18
CI018 NRT to HNL 탑승기  (0) 2014.03.14

역시 어제 이용한 KE1533

서울/김포 > 포항 탑승기


서울의 미세먼지가 심하다하여

동서울터미널까지 먼지마시며 가는게 싫어서 -_- 국내선 그냥 끊어버렸...


칼 라운지는 딱히 뭐 없었... 식혜 있길래 열심히 마셨음.

한국 오면 식혜가 그렇게 땡김 ㅋㅋㅋㅋㅋㅋ



게이트는 12번으로 변경되었음


아시아나가 12번에서 16번으로 변경되었는데, 다들 왜 여기 아시아나 아니고 대한항공이냐고...

저기요 다들 안내방송이랑 FIDS 는 잘 보셔야죠...



기종은 코가 뾰족한 B738

AVOD 그딴거 없습니다. 헤헷.



자리는... 그냥 쫌 넓다? 수준



출발 예정시각 10분 전에 탑승 끝

보딩브릿지 떼어냄


현실은 이착륙 줄줄이 밀려서 16시 15분쯤 이륙



오렌지주스 한잔 받아서 마심



높은 고도가 아님에도 미세먼지때문에 아래가 안보임 -_-



오렌지주스 딱 다 마시고 이거 한장 찍고 나니 착륙준비


그리고 도착한 포항공항은 코딱지만했...

이럴 줄 알았으면 그냥 짐 들고타는건데 -_-



모두 공항 밖으로 사라진 이후에 나온 짐



저거 그냥 종이쪼가리가 아니던데...


어차피 한번 쓰고 버릴거 왜 저런 쓸데없는데 돈을 쓰는건지.


그 돈으로 국제선 기내식에 투자좀 ㅜㅜ





+ 포항공항으로 오는 200번버스


정류장에 서있어도 안섬 -_-


손 흔들어야 세워줌... 어이없...

'T > Air' 카테고리의 다른 글

JL793 HNL to NGO 탑승기  (4) 2014.03.18
CI018 NRT to HNL 탑승기  (0) 2014.03.14
KE2726 KIX to GMP 탑승기  (4) 2014.02.26
JL792 KIX to HNL 탑승기  (0) 2014.02.08
JL113 HND to ITM 탑승기  (0) 2014.02.05

어제 이용한 KE2726

오사카/칸사이 > 서울/김포 탑승기




출발 한시간 조금 전에 공항 도착해서 체크인


타 항공사들 다 2시간 이상 지연먹고 있는데 (서울 저시정)

김포행 대한항공만 정시출발ㅋㅋㅋㅋㅋ


악몽라이너


쟤네는 무슨 항공사? 처음 보네



항상 그렇듯 흔한 이코노미



그래도 AVOD3 달려있어서 좋아요



미세먼지 ㅎㄷㄷ



항상 똑같은 샌드위치

샐러드는 맛있었음. 굳굳.


사실 씨푸드밀 신청한다는게 잊고있었음...



미소시루라고 같이 주던데

이게 미소시루임? 어디가?



단거리에 많은걸 바라는 내가 잘못임 ㅜㅜ



열심히 날아감


이후로 자느라 사진 없ㅋ음ㅋ



내가 AVOD3 을 찬양하는 이유


노래 들으면서 운항정보를 볼 수 있음 헤헷.





하여튼 그러한 탑승기입니다 ㅇㅇㅋ

'T > Air' 카테고리의 다른 글

CI018 NRT to HNL 탑승기  (0) 2014.03.14
KE1533 GMP to KPO 탑승기  (4) 2014.02.26
JL792 KIX to HNL 탑승기  (0) 2014.02.08
JL113 HND to ITM 탑승기  (0) 2014.02.05
JL792 to HNL  (0) 2014.02.03



KE빠라서 7C 나 MM, JW 다 버리고 KE 를 이용합니다 헤헿


나름 열심히 탄다고 타는데 장거리를 JL 타는 실수따위를 해버려.....


열심히 타는데도 모닝캄은 멀고 멀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여튼 한달정도 한국에서 푹 쉬다가 돌아와야겠슴

'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 우리동네다  (0) 2014.02.27
다시 떠나고싶다  (0) 2014.02.22
오사카 도착  (0) 2014.02.19
머리아프다  (0) 2014.02.13
괜찮은 금액인가?  (2) 2014.02.12

+ Recent posts